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동대문구, 결식 우려 아동 급식 지원 추진

아동급식 지원을 통한 취약계층 아동의 건강한 성장 발달 도모

박정웅 기자 | 기사입력 2024/07/10 [16:39]

동대문구, 결식 우려 아동 급식 지원 추진

아동급식 지원을 통한 취약계층 아동의 건강한 성장 발달 도모

박정웅 기자 | 입력 : 2024/07/10 [16:39]

▲ 동대문구, 결식 우려 아동 급식 지원 추진


[경찰연합신문=박정웅 기자] 서울 동대문구가 결식 우려 아동을 위한 급식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이달 12일까지 여름방학 대비 집중신청기간을 운영하며 집중신청기간 이후에도 수시 신청 가능하다.

지원 대상은 경제사정, 부모건강 등으로 인해 결식이 우려되는 만 18세 미만 아동이다.

본인 또는 보호자가 주소지 관할 동주민센터에 직접 방문하거나, 온라인(복지로 누리집), 우편 등 다양한 방법으로 신청할 수 있다.

동대문구 아동청소년과 아동급식위원회에서 대상자 적합여부를 결정해 지원하게 된다. 또한 담임교사, 사회복지사, 통장, 담당 공무원의 추천을 받아 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대상자로 선정될 수도 있다.

선정된 아동은 아동급식카드(꿈나무카드)를 사용해 직접 가맹점(일반음식점, 편의점 등)을 이용하거나, 지역아동센터 등 단체급식소를 방문하면 된다.

가맹점 및 잔액조회는 ‘서울시 꿈나무카드’ 애플리케이션에서 확인 가능하다.

구는 아이들에게 다양하고 균형 잡힌 식사를 제공하기 위해 아동급식카드 가맹점 약 3,600개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부터 급식단가를 1식 기준 8,000원에서 9,000원으로 인상했다.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은 “아이들이 배고픔 없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게끔 적극 지원하겠다.”며 ‘아이 키우기 좋은 교육도시 조성’을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찰뉴스
이동
메인사진
범죄피해 지원 받으려면 이곳으로…원스톱 솔루션센터 문연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