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동해해경 '황 함유량 기준 초과' 선박 3척 단속

구권림 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10:39]

동해해경 '황 함유량 기준 초과' 선박 3척 단속

구권림 기자 | 입력 : 2024/06/18 [10:39]
 

해상공사 선박 집중 점검 중인 동해해경

 

동해해양경찰서는 지난달 7일 선박 연료유 황 함유량 기준이 초과한 경유를 사용한 예인선 S(186t급)호를 적발했다고 18일 밝혔다.

동해해경은 지난 3월부터 해상공사 작업 선박을 대상으로 오염물질 불법 배출 여부, 선박 연료유 황 함유량 기준 준수 여부 등을 집중 점검 중이다.

지금까지 황 함유량 기준이 초과한 경유(0.060%)를 사용한 예인선 S호 등 3척을 단속했다.

 

해양환경관리법에서 국내 항해 선박의 연료유 황 함유량 기준은 관내 항만은 경유 0.05%, 중유 0.5%이며, 기준치를 초과한 연료유를 사용하거나 적재하다가 적발되면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김종승 해양오염방제과장은 "해양에서의 대기오염 감소를 위해 기준에 적합한 연료유를 사용해줄 것과 선박 연료유 황 함유량 기준준수 자체 점검을 지속해 실시해달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찰뉴스
이동
메인사진
제주해경, 해상서 패들보드 타다 바다에 빠진 3명 구조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