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해수부, 북한 인공위성 발사 계획에 항행경보 발령

유현민 기자 | 기사입력 2023/11/21 [08:58]

해수부, 북한 인공위성 발사 계획에 항행경보 발령

유현민 기자 | 입력 : 2023/11/21 [08:58]
본문이미지

 

해양수산부는 21일 북한이 인공위성 발사 계획을 일본 정부에 통보함에 따라 국립해양조사원을 통해 항행경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는 북한이 오는 22일부터 내달 1일 사이에 인공위성을 발사하겠다고 통보하자 항행경보를 발령했고, 해수부는 이를 확인해 이날 오전 2시 30분께 항행경보를 발령했다.

북한이 통보한 위험구역은 북한 남서쪽의 서해 해상 등 2곳과 필리핀 동쪽 태평양 해상 1곳으로, 모두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 밖이다.

 

해수부 관계자는 "북한이 이번에 통보한 위험구역은 지난 8월 인공위성 발사계획을 밝히며 통보한 위험구역과 일치한다"고 설명했다.

북한이 일본에 인공위성 발사계획을 알린 것은 국제해사기구(IMO) 총회 결의서에 따라 운영 중인 전세계항행경보제도(WWNWS) 때문이다.

한국과 북한이 속한 구역(NAVAREA XI)의 조정국은 일본이다.

회원국은 일본에 해상사격훈련, 해상훈련, 선박침몰, 암초발견과 같은 긴급 사항을 알려야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찰뉴스
이동
메인사진
경찰 "의사 1천명, 고려제약 리베이트 받아"…수사선상에(종합)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